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타이베이역서 테러대비훈련 실시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타이베이 유니버시아드가 열흘도 남지 않은 가운데 타이베이시는 10일 저녁 타이베이역에서 대테러 위협 예방 훈련을 진행했다.

[타이베이시 제공]

11일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타이베이시 주관으로 타이베이역에서 실시된 훈련은 130명이 투입되며 폭발물 처리, 방화 대비 등 다양한 테러위협을 가상해 실시됐다.

커원저(柯文哲) 타이베이시장은 이날 밤 10시 직접 현장에서 훈련을 진두지휘했다. 현장에서는 미션을 무작위로 선정했다.

커 시장은 훈련을 마친 뒤 "타이베이시와 대만 철도 및 고속철도 공사와 테러 공조에는 빈틈이 없었다"면서도 "80% 정도의 완성도를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이번 훈련이 진행된 타이베이역 특정구는 매일 50~60만 명이 지나다니는 곳으로 4개의 지하도와 연결통로가 복잡하게 얽혀 있는 곳이다.

이번 훈련에서는 상황 발생 후 12분만에 지휘소가 만들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커 시장은 "연습을 했다는 것은 달라졌다라는 걸 의미한다"며 "외부에서 지원하는 속도도 빨라졌다"고 평했다.

커 시장은 또  "10년 전에 했어야 하는 걸 이제 겨우 시작했다"며 "시작한 셈치고 나쁘지 않다"고 말하는 한편 "앞으로 훈련을 반복적으로 실시하면 더욱 나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인기 뉴스

120년만의 무더위에 1990년후의 기억을 잃은 대만 남성

[대만은 지금=류정엽(柳大叔)] 15일 대만 타이베이의 최고기온이 37도에 달하며 타이베이의 최고기온이 11일 연속 36도 이상을 기록하며 폭염이 지속되고 있다. 이는 2012년 7월 8~16일 이후의 기록을 깬 것으로 대만이 기상관측을 시작한 1897년 이래 120년만의 처음이다.


[타이베이U대회] 대만 역대 최대규모 국제스포츠행사 개막식 '뒤죽박죽'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지난 19일 저녁 대만에서 유니버시아드 대회의 개막식이 열린 가운데 선수단이 빠진 기수단만 입장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대만이 개최한 국제스포츠 행사 중 유니버시아드 대회는 최대 규모다.

중국, 차이이린(蔡依林) 3년전 히트곡 뒤늦게 금지곡 지정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전미숙(田美淑)]  중화권에서 유명한 대만 여가수 차이이린(蔡依林,졸린차이,채의림)의 3년전 발표곡이 중국으로부터 뒤늦게 공연 금지 처분을 받았다.

13일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중화권에서 유명한 대만 여가수 차이이린(蔡依林,졸린차이,채의림)의 노래 '플레이 워페이'(Play 我呸)가 중국에서 금지곡으로 지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