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4월 12, 2017의 게시물 표시

[인물탐구] 한국 알리미 대만인 천칭더(陳慶德), "견현사제, 견불현이내자성(見賢思齊,見不賢而內省) 태도 필요해"

교류 확대를 위해선 견현사제, 견불현이내자성 (見賢思齊,見不賢而內省) 태도 필요하다 [대만은 지금 = 나익성(羅翊宬) 류정엽(柳大叔) 전미숙(田美淑)] 대만에서 '한국 알리기'에 힘쓰고 있는 한 대만인이 있다.


대만인 천칭더(陳慶德)씨는 한국과 인연이 깊은 대만 자이(嘉義) 출신으로 타이중에 위치한 동해대(東海大) 중문과와 철학과를 복수전공한 후 동대학원 철학연구소 석사를 수석 졸업했다. 가오슝 국립 중산대학 철학대학원으로 들어가 현상학을 연구했다.

천 씨는 2005~2006년 중산대학과 한국고려대학교가 처음 교류를 실시하며 시작한 교환학생에서 1대 학생으로 선발되어 한국과 본격적으로 인연을 맺었다. 한국에서 많은 교류를 하고 대만으로 돌아와 '니체 계보학'에 대한 논문(원제: 論尼采道德系譜學)을 발표 후 수석 졸업했다. 서울대학교 철학연구소 박사과정에 들어와 현상학의 대가 이남인 교수의 지도를 받았다.

그는 한국과 관련된 서적을 무려 10권이상 출판했으며 대만 언론 매체에 기고하며 한국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대만은 지금>은 그를 만나 인터뷰를 나눴다.
▲ 언제 한국을 처음으로 알게 됐는가?
- 사실 한국을 알게 된 것은 우연이었습니다. 동해(東海)대학에서 한국 친구 한명을 알게 되어서 언어교환을 하면서 대만 교과서에서 접하기 힘든 한국에 대해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습니다. 한국 친구들과 이런식으로 교류한지 어느덧 15년이 흘렀습니다.

▲ 대만 매체에서 활발한 활동 중인데 구체적으로 소개해달라.
- 현재 전문 칼럼니스트로 활동중이다. 대만의 유명한 역사교육사이트 '구스'(故事:寫給所有人的歷史)와 대만 연합보 전문 칼럼란(udn 鳴人堂)에서 '다시 쓰는 한국'(再寫韓國)이라는 주제로 글을 기고하고 있습니다. 또한 대만 매체 뉴스렌즈(關鍵評論網)에도 글을 쓰며 활동하고 있습니다.


▲ 대만에 돌아온지 얼마나 됐고 한국 경험이 어떤 도움이 됐는가?
- 대만에 돌아온지 이미 반년이 지났다. …

대만 수출 6년만에 분기 최고 성장…6개월 연속 성장세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전미숙(田美淑)] 대만 수출이 반년간 연속 성장세를 보이며 올해 1분기 수출이 6년만에 최고 성장폭을 보였다.


펑후(澎湖) 국제 해상 불꽃축제…300m의 불꽃 폭포

[대만은 지금=전미숙(田美淑)]  2017년 펑후 국제 해상 불꽃축제(2017澎湖國際海上花火節, Penghu International Fireworks Festival)이 4월 20일 시작한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