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3월 12, 2018의 게시물 표시

마잉주(馬英九)도 찾아갔던 타이둥(台東) 기부천사, 다시 건강 악화돼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대만 타이둥(台東)의 유명 기부 천사로 알려진 채소 아주머니의 건강이 악화돼 각계의 관심을 받았다.

린즈링(林志玲), 임신설 전면 부인

[글 = 배연주(裴妍珠)]

대만 유명 모델 린즈링(임지령, 林志玲)이 임신설에 휘말렸다고 대만 언론들이 10일 보도했다.



대만의 유명 모델인 린즈링은 춘절(설) 전에 감기를 이유로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춘절이 지나고 공식 활동을 재개한 린즈링은 뜻밖에 임신설에 휘말렸다.

쉬폰 소재의 우아한 드레스를 입고 공식석상에 나선 그의 얼굴과 몸이 예전보다 부어보였기 때문이다.


그의 모습을 본 팬들은 "진짜 살이 찐건가?", "이제 발표만 기다리면 되겠네", "행복하세요" 등의 장난 섞인 반응을 보였다.

이 소식을 들은 그는 "제가 살이 쪘다는 기사를 봤어요. 정말 죄송해요. 춘절에 모두 살 찌지 않나요? 미안하지만, 제게 운동할 시간을 좀 주세요"라며 센스있는 입담으로 임신설을 일축했다.

한편, 그는 작년 11월 말레이시아 한 호텔 헬스클럽에서 옌청쉬(언승욱,言承旭)과 같이 있는 모습이 찍혀 다시 한번 재결합설이 나왔다.

관련 기사 보기(누르면 이동)
옌청쉬(言承旭) "멋진 아빠 되고파" vs 대답 없는 린즈링(林志玲)
린즈링(林志玲)과 옌청쉬(言承旭) 열애설에 당사자들 반응은?
[포토뉴스] 린즈링(林志玲, 임지령) 정말 40대?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