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11월 29, 2017의 게시물 표시

'택시운전사' 대만에서 상영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타이베이에서 한국 영화 '택시운전사'를 볼 수 있다.
둥우(東吳)대학교 동아시아 연구센터에서 주최하는 '한국의 달' 행사 중 하나로 '택시운전사'가 11월 30일 6시 30분에 둥우(東吳)대학 와이솽시(外雙溪) 캠퍼스 촨셴탕(傳賢堂)에서 무료로 상영된다.
이날 영화 상영 후, 광주 출신인 임병옥 중화민국한인회 회장과 신성찬 씨를 초청해 '광주 사건과 역사바로 세우기'를 주제로 좌담회도 열릴 예정이다. 둥우대학교 동아시아 연구센터 주임 허싸나(何撒娜) 교수는 "영화와 함께 한국을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밝혔다. 
아울러 내년 1월 27일 토요일 오후 2시 타이베이 228기념관에서도 무료 상영된다.







 *東吳大學外雙溪 캠퍼스 주소:  台灣台北市士林區臨溪路70號

대만 인권운동가 리밍저 사건 정리

[대만은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인권운동가 리밍저(李明哲)는 28일 중국 후난(湖南)성 웨양(岳陽)시 중급인민법원에서 국가전복혐의로 5년형을 선고 받고, 정치 권력을 박탈 당했다. 리씨는 이에 항소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중국, 대만인에게 처음으로 '국가전복죄' 적용해 5년형 판결

[대만은지금 = 류정엽(柳大叔)]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