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10월 20, 2015의 게시물 표시

[대만생활] 태풍 KOPPU, 대만 우회 예상

대만을 통과할 것이라고 예상했던 제 28호 태풍 KOPPU가 대만을 우회할 것으로 보인다.


대만 기상국 금일(20일) 오후 8시 발표에 따르면 21일 밤부터 대만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할 것이라 밝히며, 태풍의 중심이 대만의 동쪽으로 지나갈 것이라 예보했다.

또한 태풍의 이동속도는 대만이 영향권에 들어가면서 빨라질 것으로 내다보았다. 태풍 중심 기압은 998헥토파스칼로 점점 높아지고 있다.



+대만은지금  @ 柳大叔, 愛臺灣的韓國人 (류정엽) 제보/후원/제휴 문의: nowformosa@gmail.com 
Facebook 페이지: www.facebook.com/nowformosa → 바로가 기
카카오스토리에서도 [대만은 지금]을 만나세요!
https://story.kakao.com/ch/nowformosa
대만은 지금 現在臺灣


[대만사회] 20대 여성, 가게에서 흉기에 찔려

20일 오후 2시, 타이난시(台南市) 동구(東區) 베이먼로(北門路)에 위치한 한 옷가게에서 일하던 23세 진(陳)모 씨가 과도에 찔리는 사건이 발생했다.

"살려 주세요. 누가 날 죽여요."라는 울음 섞인 비명을 들은 옆가게 여종업원은 작은 가게에 칼에 찔려 누워 있는 가게 종업원과 그 옆에 칼을 들고 서있는 한 남성을 목격했다. 사건 현장을 목격한 여성은 비명을 지르며 주변 가게에 다시 도움을 청했다.

생각지 못한 목격자의 반응에 놀란 범인은 가게 내 위층으로 도주를 했고, 근처에 일하고 있는 남성들이 범인을 제압했다.

범인은 유(劉)모 씨(23세)로 장화(彰化)에서 살고 있으며, 타이난에 사는 이복 여동생(13세)에게 선물할 옷을 고르던 중 무시하는 태도와 말투를 보인 피해자 진 씨에게 화가 나 이와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경찰 조사결과 드러났다.


+대만은지금  @ 柳大叔, 愛臺灣的韓國人 (류정엽) 제보/후원/제휴 문의: nowformosa@gmail.com 
Facebook 페이지: www.facebook.com/nowformosa → 바로가 기
카카오스토리에서도 [대만은 지금]을 만나세요!
https://story.kakao.com/ch/nowformosa
대만은 지금 現在臺灣


[대만사회] 원정출산, 미국 대신 비행기에서..

37세 대만 국적을 가진 여성이 8일 오전 미국 LA행 중화항공을 타고 가던 중 9000미터 상공에서 출산을 하여 미국 알라스카로 선회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임산부는 이미 두 번의 원정 출산 경험이 있고, 세번 째 아이를 미국에서 출산하러 가던 중으로 알려졌으며, 임신 36주에서 비행기를 탄 것으로 알려졌다. 다행히 기내에 의사가 탑승하여 승무원들과 함께 순산을 도운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단순 원정 출산을 하러 간 것이 문제는 아니었다. 중화항공 규정에는 임신 32주까지 탑승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화항공 측은 임산부가 임신 32주 미만이라고 증명해 일반 승객과 동일하게 탑승을 시켰으나 이륙 6시간이 지나고 양수가 터진 것을 발견하고서야 거짓인 것을 알았다고 밝혔다.

또한 이 여성은 아이가 머리를 밀고 나오고 있음에도 아이의 머리를 다시 안으로 집어 넣는 행동을 여러차례 했으며, 식사를 먹은 것이 불편하다며, 복통을 호소했다. 그리고 그 와중에 승무원들을 불러 "미국에 아직 도착하지 않았냐", "얼마나 남았냐"며 시간 확인을 했다.  하지만 결국 비행기에서 비명과 함께 순산했다.

한편, 기내 출산 보고를 받은 기장은 바로 가장 가까운 미국 알래스카 공항으로 비행기를 돌렸으나 착륙 약 30분 전에 출산을 끝냈다. 그리고 결국 엄마의 소원이었던 미국LA에서의 원정출산 작전은 무산되고 말았다.



미국 외교사무 관련법에서는 미국 영공은 미국 영토와 영해를 가리키며 그 범위는 약 22킬로미터를 기준으로 하며, 이 범위에서 출생한 아이를 미국 시민으로 간주한다고 표시되어 있다. 그렇기에 비행기에서 출산한 착륙 30분 전의 하늘은 미국 영공이 아니었기에 원정출산은 결국 무산되고 말았다.

한편, 현지 시각 8일 오전 9시에 알래스카 병원에 아기와 함께 입원한 임산부는 아이를 알래스카 병원에 둔 채 16일 바로 본인 스케줄대로 LA로 들어갔으나 17일 바로 대만으로 강제 귀국당했다.

Ok我受不了已爆走了,前東家過去一週把機上生小孩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