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5월 11, 2018의 게시물 표시

의미 깊은 그곳, 단수이(淡水)

[글=정재훈(鄭在勲)]

전 세계에서 가장 좋아하는 곳을 꼽으라 한다면 단연코 단수이(淡水)!

주펀(九份, 지우펀)의 낮과 밤

[글=정재훈(鄭在勲)]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의 모티브가 된 주펀(九份, 지우펀).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