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11월 15, 2018의 게시물 표시

중국, 대만 지방선거 개입설 전면 부인⋯대만, "사실이 부인한다고 변하나"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지방선거가 열흘도 채 남지 않은 가운데 중국 국무원 대만판공실이 대만 선거개입설을 전면 부인하고 나섰다.

15일 대만 언론들에 따르면 마샤오광(馬曉光) 대만판공실 대변인은 전날 열린 정례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앞서 차이잉원(蔡英文) 민진당 정부는 중국이 대만 선거에 다양한 방법으로 개입해오고 있다고 강조한 바 있다.

마샤오광 대변인은 이와 관련 "민진당은 선거 이익을 위해 의도적으로 양안 동포간의 장벽을 만들고 적대감을 불러 일으켜 양안 관계를 훼손시켰다"며 "이는 대만 동포의 판단력을 과소평가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차이 총통은 최근 중국이 대만에 삼전(三戰)을 시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과학기술, 인터넷, 뉴미디어를 통한 전쟁으로 가짜뉴스로 대만 정부를 공격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에 마샤오광 대변인은 "그(차이 총통)가 말한 것이 가짜뉴스, 가짜정보"라며 "논란의 여지가 없다"고 강조한 바 있다.



15일 추추이정(邱垂正) 대만 담당부처 대륙위원회 대변인는 "중국의 대만 선거개입은 습관적인 것이라며 과거 대만에 군사적 위협이나 맹비난을 통해 간섭 또는 영향력을 행사해 왔다"고 밝혔다.

그는 또 인터넷군사플랫폼 등의 매체를 통해 가짜뉴스를 퍼뜨려 대만 사회를 분열시키고 있다며 이러한 행위는 대만인들에게 심한 반감만 샀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사실이란 건 부인한다고 해서 (아닌 것으로) 변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오픈챗 바로가기:
https://open.kakao.com/o/goaNfQ3


스포티파이 대만에 무료서비스 실시⋯경쟁업체 대만 KKBOX, “무료로는 부족하다"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세계 최대급의 오디오스트리밍 서비스인 스포티파이가 대만에 무료로 음악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대만 공상시보가 14일 보도했다.

가오슝 한류(韓流)의 주인공 한궈위(韓國瑜)에 바짝 긴장한 민진당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지방선거가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한 한궈위(韓國瑜) 국민당 가오슝(高雄)시장후보가 14일 저녁 가오슝 강산(岡山)에서 세 번째 대규모 선거유세에 나섰다고 대만 연합보 등이 이날 보도했다.

3년간 휴관한다던 고궁박물관, 논란되자 말 바꿔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류정엽(柳大叔)]

타이베이 고궁박물관이 빠르면 내후년부터 3년간 문을 닫을 것이라는 말이 전해지자 고궁박물관이 말을 바꿨다고 14일 대만 빈과일보 등이 보도했다.

[포토뉴스] 요즘 대만은 선거 열기에 후끈!

[대만은 지금 = 안세익(安世益)]







오픈챗 바로가기:

https://open.kakao.com/o/goaNfQ3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