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쯔위(子瑜), 대만 온다


JYP소속 여성 걸그룹 트와이스(TWICE)의 멤버인 쯔위(子瑜)가 이번 20일 전국적으로 시행하는 학력검정고시에 참여하기 위해 대만에 온다.

쯔위(子瑜) / YOUTUBE
쯔위의 고향인 타이난시(台南市)에 위치한 샨화(善化)초등학교에서 시험을 치를 것으로 알려졌다. 쯔위는 타이난시에 위치한 푸싱중학교 2학년 때 한국으로 넘어와 졸업을 하지 않아 초등학교 졸업 상태이다. 

한국에서 주로 활동하는 만큼 쯔위의 엄마는 쯔위를 한국의 고등학교에 진학시키기 위해 중학교 학력검정고시를 치르게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시행되는 검정고시에 참여하는 타이난시 응시자수는 총 12명으로 초등학교 검정 4명, 중학교 검정 8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대만은 지금> (페이스북) 좋아요 누르러 가기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대만 대륙위, "홍콩국가보안법은 전세계인에게 내린 율령"⋯1일 위반자 300여 명 체포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의 중국 담당부처 대륙위원회가 1일 '대만홍콩서비스교류판공실'을 열고 정식 운영에 들어간 가운데 천밍퉁(陳明通) 대륙위원회 주임은 6장 66조로 이루어진 홍콩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이 전세계인에게 해당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