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사회] 타이중(臺中), 지하철 건설 현장 붕괴




10일 오후 5시경 대만(타이완) 타이중 지하철 건설공사 현장에서 교각 위의 철제 구조물이 붕괴되는 사고가 있었다. 이 사고로 4명이 숨지고, 4명이 중상을 입었다.
타이중 지하철 사고 현장 / ETTV
타이중 지하철 시공은 타이페이 지하철 공사 (臺北市政府捷運工程處)가 맡아 타이중에서 진행중이었다, 인터넷에서는 타이중 시장 린자롱(林佳龍)과 타이페이 시장 커원저(柯文哲) 중에 누가 책임을 지느냐는 질문이 쇄도하기 시작했다.

상판에 처참히 쪼그라든 차량


이에 대해 타이페이 시장 커원저는 사고 당일 저녁 9시 경 본인의 SNS를 통하여 "타이페이가 책임을 질 것이며, 먼저 최선을 다해 구조, 복구 작업을 도와줄 것을 부탁한다. 타이페이도 전력을 다해서 보상 및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구조 현장 / NOWNEWS


붕괴사고 현장 장면 보기 - 누르면 보실 수 있습니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