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내 일본 관공서 개명에 중국 불만 가득

[대만은 지금=류정엽(柳大叔)] 일본은 올해부터 대만내 대사관 격인 '교류협회'(交流協會)를 '일본대만교류협회'(日本台灣交流協會)로 바꿔 사용하고 있다.
자료사진



이에 지난 3일 주일본 중국 대사관 청융화(程永華) 주일본 중국 대사는 심한 불만을 드러냈다고 대만언론이 일본 교도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하나의 중국'을 지켜야 할 일본이 '대만'을 넣었다는 이유에서다.

청 대사는 중국을 적대시하려고 일본이 최근 미국과 고의적으로 동맹을 강화하고 있다고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또한 미국과 일본이 서로 (군사적) 동맹을 강화하는 것은 중국을 의식한 고의적인 태도라며 양국 국방부 장관들은 중국의 동해(동중국해), 남해(남중국해) 등에서 중국의 움직임을 냉정하게 바라본다고 덧붙였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