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오우양나나가 공개한 하트볼터치 화제


[글=서영]

오우양나나(歐陽娜娜)가 최근 공개한 화장법이 대만내 한류팬들을 사로 잡았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전했는데요.

오우양나나는 자신의 하트볼터치 법을 공개했습니다. 살짝 취한듯한 낮은 톤의 화장법은 귀여움을 자아냅니다.

하트볼터치한 오우양나나 [인터넷 캡처]



지금 가장 눈에 띄는 스타 2세 중 하나인 오우양나나가 며칠 전에 했던 현재 가장 유행하는 하트 볼터치는 열혈팬도 기쁘게 즐길 수 있는 화장법으로 여전히 온라인상에서 ‘다했다! 순식간에 오우양나나처럼 쓸어서 만들었어!’라고 언급될 정도입니다. 최신 소녀소녀한 화장법을 따라잡고 싶다면, 와 보세요!

근래 ‘하트 볼터치’는 한국에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손이나 브러쉬를 사용하여 취한듯한 발그래하게 얼굴에 직접 하트모양을 그려 넣습니다. 하지만 집을 나설 때 부끄럽지 않냐는 말을 듣지 않으려면, 오우양나나의 낮은 톤을 참고하지 않을 수 없어요~ 귀엽지 않을 수 없네요!

순서
Step 1 : 종이 한 장을 반으로 접어 부채꼴 모양으로 자릅니다. 종이를 피면 하트모양이 되죠~
Step 2 : 잘 자른 종이를 뺨에 원하는 위치로 올리고, 색조 립스틱이나 립글로즈로 하트 모양의 테두리를 덧칠합니다.

오우양나나가 사용한 틴트 립글로즈 - 슈에무라 공용#03 [인터넷 캡처]

Step 3 : 면봉으로 테두리를 정리해줍니다~ 여러 번 할수록 예뻐요~

Step 4 : 뺨에 취한 듯 볼터치를 해줍니다, 진하게 해도 되고, 콧등에 문질러 숙취 메이크업으로 해도 되요.

Step 5 :  파우더로 마무리해주세요~ 그럼, 완성!

마지막 정리는 베네피트 단델리온으로! [인터넷 캡처]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서 가장 흔한 성과 이름은?

가장 흔한 성은 '천', 가장 흔한 이름은 '지아하오', "수펀'
시대별 인기 있는 이름 있어...


[대만은 지금 = 박지현(朴智賢) 기자] 대만에서 가장 흔한 성은 '천'(陳, 진) 씨고, 지아하오(家豪, 가호)와 수펀(淑芬, 숙분)을 이름으로 가장 많이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이름은 한국에서 '철수'와 '영희'쯤 되는 범국민적 이름으로 대만에서는 시장에 널린 만큼 흔해 빠졌다는 의미로 소위 ‘시장 이름(菜市場名)’이라고 불린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