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미군함 2척 대만해협 또 통과⋯대만군도 해상서 5년만에 최대 규모 훈련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미군 작전함 2척이 대만해협을 지났다고 대만 언론들이 23일 보도했다.



이날 대만 국방부는 전날 미국 군함 2척이 대만 남서쪽 대만해협에서 진입해 북쪽으로 향했다고 밝혔다.

올해 미국 군함이 대만해협을 건넌 것은 5회나 된다. 월 1회 꼴인 셈이다. 

미국과 중국 간 무역 마찰로 인해 미국이 중국에 무력 시위를 감행한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아울러 22일 대만 동부 해상에서 5년만에 최대 규모의 군사 훈련도 진행됐다.

대만 프리깃함 2척 등 22척의 군함과 대만산 전투기 IDF, F-16, 미라주2000 등 22대의 주력 전투기가 이 훈련에 투입됐다.

이번 훈련은 대만 동부 이란(宜蘭) 쑤아오항에 적이 침투했을 때를 대비한 모의 방어훈련이었다.

아울러 대만 중앙통신은 이번 훈련에 대해 2014년 실시된 해상 훈련 이후 가장 큰 규모로 실시된 것이며 이는 대만 민진당이 집정한 이후 가장 큰 해상 훈련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대만 최대의 연례 훈련인 한광(漢光) 훈련은 이달 27~31일 실시된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