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김수현 대만팬 1500명 영화'리얼'관람…4천만원어치 표도 단체구매

[金秀賢just kim soo hyun 제공]

[대만은 지금=류정엽(柳大叔)] 대만에서 김수현 주연 영화 '리얼'이 개봉하자 대만팬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김수현 대만팬 후원회인 '저스트 김수현' 은 직접 대만 타이베이, 타오위안(桃園), 타이중(台中), 타이난(台南), 가오슝(高雄) 등 4개 도시의 극장을 직접 빌려 지난 4~6일 3일간 10회에 이르는 자체 상영회를 개최했다.

이곳에는 모두 1천 500여 명의 김수현 대만팬들이 모여 리얼의 대만 개봉을 축하했다.

이들에 힘입어 리얼은 타이베이 시먼딩에 위치한 럭스시네마에서 당일매표순위 1위에 올랐고 야후 영화 순위에서도 개봉 3일만에 현재 8위에 등극했다.

또한 김수현 대만팬들은 단체로 100만 대만달러(4천만원)에 이르는 영화표를 선구매했다.  이들 표가 실제 극장에 입장이 이루어질 경우 순위에 반영된다.

이번 활동을 주관한 양샤오센(楊曉賢)씨는 <대만은 지금>과의 인터뷰에서 "대만은 리얼의 첫 해외진출국으로 성공을 거둬야 한다"며 "우리의 이러한 활동은 김수현의 데뷔 10주년을 축하하는 선물"이라고 밝혔다.

양씨는 또 대만팬들 모두 김수현의 대만 방문을 학수고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수현의 최근 대만 방문은 2015년 3월 14일 대만 카페베네가 홍보차 주관한 팬미팅이 마지막이었다.

페이스북에 거점을 두고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저스트 김수현은 13만6천명이 넘는 사용자가 '좋아요'를 누르며 김수현을 응원하고 있다.


관련 기사 더 보기 (누르면 이동)
[포토뉴스] 김수현 대만팬들 1천500명 현장
[대만특집] 오랜 기다림, 짧았던 만남 - 카페베네 김수현 팬미팅


[金秀賢just kim soo hyun 제공]

[金秀賢just kim soo hyun 제공]

[金秀賢just kim soo hyun 제공]

[金秀賢just kim soo hyun 제공]



최근 인기 뉴스

대만 최고 명문 대만대서 헤어진 남친에게 황산 뿌리고 자살한 남자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20일 새벽 국립대만대에서 한 남성이 황산을 뿌리고 자신은 자살한 사건이 발생했다.

20일 새벽 대만대학교 교내에서 장(張·23) 씨 남성이 2년 넘게 사귀다 헤어진 서(謝·23) 씨 남성에게 미리 준비한 황산과 흉기로 중상을 입히고,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대만 언론들이 보도했다.


<대만은 지금> 11월 토크콘서트 개최

<대만은 지금>이 오는 11월 11일 토크콘서트를 개최합니다.

이번에는 대만분을 모시게 되었습니다. 주인공은 바로 허싸나(何撒娜) 둥우대학교(東吳大學) 사회학과 조교수입니다.



허 교수는 지난 2010년부터 2014년 7월까지 한국에서 한국학 연구원으로 근무했습니다.

한류와 동아시아 유행 문화를 비롯해 최근에는 한국음식과 관련된 연구를 하고 있습니다.

주대만 한국대표부에서 주최하는 인문교류대회에도 참가하기도 했습니다. 대만 자유시보 등 언론사에 한국과 관련된 칼럼을 쓰며 한국 알리기에 힘쓰고 있습니다. 

<대만은 지금>은 허 교수와 한국에서 연구원으로서 5년 동안의 이야기를 나눌 예정입니다. 

한국어 섞인 중국어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 일시: 2017년 11월 11일 토요일 저녁 7시
- 장소: 설화카페 (신베이시 반차오구)
- 참가비: 200 대만달러 (150 대만달러 상품 쿠폰 제공)
- 사전등록 : https://goo.gl/KPCfbr


등록하러 바로가기(누르면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