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라이칭더 행정원장, "문화에서 대만 주체성 건립해야"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최근 자신을 대만독립을 주장하는 정치인이라고 밝힌 대만 라이칭더(賴清德) 행정원장(총리)이 문화에서 대만의 주체성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이 행정원장은 23일 행정원 신좡(新莊) 연합빌딩을 방문해 문화부 등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은 자리에서 가장 중요한 목표는 '문화대만'(文化台灣)이라며 대만의 정통성을 부각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라이 원장은 주체성을 부각시켜야 국민이 대만 문화에 대한 자부심을 갖고 하나로 단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를 통해 대만을 방문하는 외국인들도 대만문화가 지닌 의미를 더욱 이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문화는 형이상학적인 영적 차원이 아니라 경제와 산업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면서 마케팅에 있어서도 문화를 드러낼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프랑스 문화의 특색을 잊어선 안되며 한국 휴대폰 역시 한국을 보여주는 요소가 있다고 설명했다.

라이칭더 행정원장[페이스북]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소말릴란드와 대표처 설립키로한 대만, '하나의 중국' 내세운 중국에 반격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이 아프리카 소말릴란드와 상호간 대표처를 설립하고 특사를 임명하기로 한 것이 알려진 가운데 중국이 이를 두고 강력한 불만을 피력하자 대만 외교부는 반격에 나섰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