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 11명 홍역 환자 발생…타이거 항공 승무원도 감염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대만 질병관리서는 총 11명이 홍역 진단을 받았고 그중 세 명은 타이거 항공(Tiger Airways) 승무원이며 접촉자 수는 3천 13명이라고 5일 밝혔다.

[타이거항공 캡처]


질병관리서의 발표에 따르면, 첫 홍역 환자는 30대 남성으로 태국에서 대만으로 돌아왔다. 그 후 발열 증상을 보였지만 감기로만 여겼고 다시 3월 17일 대만 타이거 항공을 타고 일본 오키나와를 방문했다.

홍역으로 진단받은 후 그의 행적을 추적한 결과 두 명의 타이거 항공 승무원도 감염된 것으로 밝혀졌다. 

5일 추가로 발표된 다섯 명의 홍역 환자 중에도 첫 홍역 환자와 같은 비행기인 3월 17일 타이거 항공 승무원이었다. 

타이거 항공은 처음 발견된 두 명의 승무원에 대해 3월 17일 대만 타이거 항공으로 오키나와를 갔던 승무원에게 의심되는 증상이 나타난 후 즉시 의사의 진찰을 받게 했고 업무를 중단시켰다고 밝혔다. 그들은 4월 5일에 홍역 양성 반응을 보였다.

추가로 발표된 홍역 확인 승무원 건에 대해 타이거 항공은 아래 비행기에 탑승한 승객이 만약 이상한 증상이 보이면 질병관리서에 연락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질병관리서(疾管局) 24시간 0800-024582
긴급 전염병 예방 특별 전화 1922

3월 31일 IT-8258/IT-8259 桃園 - 花卷 노선
4월 1일 IT-230/IT-231 桃園 - 沖繩那霸 노선
4월 3일 IT-240/IT-241 桃園 - 福岡 노선
4월 4일 IT-210/IT-211 桃園 - 大阪關西 노선

최근 인기 뉴스

코트라 타이베이 무역관, 한국인 대상 취업 설명회 개최

[대만은 지금 = 안세익(安世益)]

코트라 타이베이 무역관에서는 대만 현지에서 취업을 하고자 하는 한국인들을 위해 취업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취업 설명회는 현지 유학생, 워킹홀리데이 비자 보유자, 대만 장기 거주자를 대상으로 한다.

개최 일시와 장소는 12월 21일 금요일 오전 10시 30분부터 11시 45분 KOTRA 타이베이 무역관 대회의실(台北市基隆路1段333號國際貿易大樓22樓2214室)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취업 설명회는 취업 관련 업무 소개, 구인 중인 기업소개 그리고 취업 성공 사례에 대해서 공유하는 형식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참가를 희망하는 자는 12월 13일(목)~19일(수) 오후 6시 전까지 신청서를 작성 후 shj@kotra.or.kr로 제출하면 된다.


타이베이시장, 재검표 결과에 "내가 더 득표할 줄 알았다"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타이베이시장 선거 결과를 두고 국민당 후보였던 딩쇼우중(丁守中) 후보의 요구로 재검표가 실시, 그 결과가 오히려 재검표 전보다 연임에 선공한 커원저(柯文哲) 후보보다 큰 격차로 벌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