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올해 IeSF 월드 챔피언십 대만 가오슝(高雄)서 개최

[연합보 캡처]

[대만은지금 = 류정엽(柳大叔)]

오는 11월 국제 e스포츠 연맹(IeSF)이 주관하는 월드 챔피언십이 대만 남부 가오슝(高雄)시에서 열린다.



3일 대만 언론들에 따르면 전날 천쥐(陳菊) 시장은 이와 관한 서명을 마쳤다.

올해로 10회를 맞이하는 챔피언십은 가오슝 아레나에서 11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 간 펼쳐진다.

차이잉원(蔡英文) 총통도 개막날 참여할 것으로 신문은 전했다.

천쥐 시장은 2015년부터 가오슝에서 경기를 개최하기 위해 노력했다.

게임 매니아라는 한 가오슝 시민이 그에게 건의를 한 것이 발단이 되면서 천 시장은 e스포츠에 관심을 갖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IeSF는 카운터 스트라이크: 글로벌 오펜시브(CS:GO)를 올해 첫 공식 종목으로 선정했다.

지난해에는 CS:GO를 비롯해 리그 오브 레전드(LOL), 철권7이 공식 종목으로 채택된 바 있다.




[TESL]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