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일본 시장(市長), 대만서 나체 여성 접대부 단란주점 스캔들에도 재당선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대만에 시찰 왔다가 나체 여성 접대부가 있는 술집 방문 논란으로 사임한 한 일본 시장이 재선으로 당선됐다.

자료사진[픽사베이 캡처]



12일 대만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일본 야마구치현(山口縣) 미네(美禰)시 전 시장 니시오카 아키라(西岡晃,45)가 2018년 11월 초 대만 타이중꽃박람회(台中花博) 시찰을 왔다가 나체 여성 접대부가 있는 단란주점을 방문했다는 논란이 일어 12월에 시장직을 사퇴했다.

지난해 그가 2명의 시의원과 대만에 출장을 왔다가 접대부가 있는 단란주점을 갔다는 사실이 폭로됐다. 그는 매춘은 없었다고 주장했지만, 나체 여성 접대부가 있는 단란주점에 출입했다는 사실은 계속 논란이 됐다.

그는 결국 12월 31일 시장직을 사퇴했다. 그는 사퇴하면서 시민들이 자기를 믿어주길 바란다고 말하면서 다시 돌아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었다.

지난 11일 보궐선거에서 그는 총 6천594표를 획득해 2위 후보자와 549표 차이로 다시 시장에 당선됐다.

그는 "이전 스캔들에 대한 시민들의 의혹을 없앨 수 없어 사퇴로 책임을 졌다. 이번 당선으로 앞으로 계속 여러 정책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언론들 왕다루와 밤을 보낸 그녀에 주목해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영화 '나의 소녀시대'(我的少女時代)로 한국에서 유명세를 타며 한국을 방문해 "중국을 대표할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가 독립 성향의 대만 팬들로부터 맹비난을 받았던 대만 배우 왕다루(王大陸·25)가 이번엔 여자 문자로 이슈가 됐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