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 1~4월 對 한국무역 30년 만에 흑자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2019년 1~4월 대만의 한국 수출은 18% 증가했고 수입은 12% 감소했다.

[전미숙 촬영 = 대만은 지금]


재무부의 관세 수입 수출 통계에 따르면, 2019년 1~4월 대만의 한국 수출은 57억 달러로 2018년 동기간보다 8.8억 달러(18.2%) 증가했다. 대만 전체 수출에서 5.6%를 차지해 지난해 동기간보다 1.1% 상승했다.

대만의 한국 수입은 52억 달러로 지난해 동기간보다 7.1억 달러(12%) 감소했다. 대만 전체 수입에서 한국은 5.7%를 차지했다.

이에 대만은 한국과의 무역에서 1989년 이후 30년 만에 처음으로 5억 달러 무역흑자를 기록했다.

대만의 수출 주요 상품은 전자 부품이 40.6%로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작년 동기간보다 0.7억 달러(3%)가 감소했다. 2위는 광산품이다. 광산품은 27.7%로 12.6억 달러 증가해 작년 동기간보다 3.9배 증가했다. 한국은 대만의 광산물 최대 수출국이다.

수입 제품은 전자 부품이 44.5%로 1위를 차지했다. 메모리칩 가격 하락으로 작년 동기간보다 3.5달러(13.2%) 감소했다. 2위는 화학제품이 15.4%로 지난해 동기간보다 2.7억 달러(25.2%) 감소했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단오절 나흘 연휴 곳곳에 인파 '북적북적'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현저하게 줄어들면서 나흘간의 단오제 연휴 기간 대만 전역의 관광 명소에 많은 인파들이 몰렸다고 중앙통신, 싼리신문, 자유시보 등 대만 언론들이 26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