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 수출의 효자 '하이테크 장치'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하이테크 장치가 대만 총 수출의 46%를 차지했다고 대만 경제부 자료를 인용해 중앙통신이 25일 보도했다.

자료 사진 [류정엽 촬영 = 대만은 지금]



대만의 하이테크 장치 수출은 10개월 만에 14.4% 증가했다. 이는 전체수출이 13% 증가한 것보다 높은 성장률이다.

수출된 첨단 기술 장비 중 반도체는 전체의 62.6 %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경제부는 세계 경제가 회복 국면에 들어서면서 세계 고정 수요로 인해 지난 10개월 동안 대만의 기술 가젯 수출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된 대만 회사들은 대부분 애플 협력 업체 또는 글로벌 협력 업체이기도 하다.

중국과 홍콩이 대만의 기술 장비 수출의 52.3%를 차지했고 아세안(ASEAN) 지역은 18.4%를 차지했다.

대만의 경제는 하이테크 장비의 수출이 점점 더 커지고 있는 추세다.  2012년 총 수출의 39.5%를 차지했고, 2013년 40.8%, 2014년 41.9%, 2015년 43.5%, 2016년 45.6%로 나타났다.

이에 경제부는 하이테크 업종의 수출이 증가하고 있지만, 대만 경제가 전자 및 정보, 통신 기술 제품 수출에 지나치게 의존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단오절 나흘 연휴 곳곳에 인파 '북적북적'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현저하게 줄어들면서 나흘간의 단오제 연휴 기간 대만 전역의 관광 명소에 많은 인파들이 몰렸다고 중앙통신, 싼리신문, 자유시보 등 대만 언론들이 26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