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초강풍에 아찔했던 핑둥 만저우(滿州) 항구다리 일시폐쇄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대만 최남쪽에 위치한 핑둥(屏東)의 헝춘(恆春)반도에 위치한 만저우(滿州)항구다리가 4일 11급 초강력 강풍으로 인해 일시 폐쇄됐다.

핑동(屏東)의 헝춘(恆春)반도에 위치한 만저우(滿州)항구다리·滿州港口吊橋 [위키페디아 캡쳐]
핑동(屏東)의 헝춘(恆春)반도에 위치한 만저우(滿州)항구다리·滿州港口吊橋 [위키페디아 캡쳐]




5일 자유시도 등에 따르면, 전날 11급 초강풍이 불어 만저우 다리가 심하게 흔들렸고 이에 여행객들의 안전을 위해 다리를 일시 패쇄했다가 이날 다시 개방했다.

이 근처에서 있던 한 여행객은 강풍에 안경이 날라가버려 경찰의 도움을 받기도 했다.

헝춘기상청은 6일 바람이 잦아지겠지만 7일부터 새로운 동북 계절풍이 불 것으로 예상돼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뤄산펑'(落山風)은 평균 높이 3천 미터 이상의 중앙 산맥에서 동쪽 산맥을 타고 내려와 4백 미터 이하의 헝춘반도로 불어와 형성되는 바람으로  최고 위력은 13급으로 기록됐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대만, "한국, 일본, 호주 국적 단기입국 비지니스 방문자 입국 금지 고려중"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증가한 한국, 일본, 호주 등의 국가에서 대만으로 향하는 단기 입국 비지니스 방문자의 금지를 고려 중인 것으로 8일 전해졌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