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아이폰8 효과? 대만 협력사들 6월 실적↑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올해 하반기 애플 아이폰8이 출시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대만 주요 아이폰 협력사들의 6월 실적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대만은 지금 = 류정엽 제작



11일 대만 경제일보 등은 아이폰8 협력 업체들에 대한 6월 실적을 전했다.

아이폰의 대표적인 조립생산 업체인 폭스콘(훙하이)은 6월 영업액이 지난달보다 12.6%, 지난해보다 3.3% 증가한 3천151억4천만 대만달러(12조6천56억원)에 달했다.

이로써 폭스콘의 2분기 영업액은 9천177억7천400만 대만달러(36조7천109억6천만원)를 기록했다.

훙하이는 이에 대해 분기 대비 5.9% 감소했고, 지난해보다 0.05% 감소한 수치지만 계절적 비수기에도 2분기 사상 세번 째로 높다며 올 2분기 결과는 시장 예측에 부합된다고 밝혔다.

훙하이는 또 애플의 차세대 기종으로 9월부터는 현저한 성장이 예상된다며 하반기에는 분기마다 성장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휴대전화 AP인 A11프로세서를 아이폰8에 공급키로 한 TSMC의 6월 영업액도 올들어 2번째로 높은 841억8천700만 달러(3조3천674억8천만원)를 기록했다. 지난달보다 15.6%, 지난해보다 3.4% 증가했다.

이로써 TSMC의 2분기 영업액은 2천138억5천500억 대만달러(8조5천542억원)에 달하며 2분기 목표치를 달성했다.

신문은 TSMC가 애플의 A11프로세서 생산에 돌입했고, 퀄컴과 화웨이의 하이실리콘 등 고성능 컴퓨팅(HPC)에 대한 수요의 증가를 주요 원인으로 풀이했다.

대만의 카메라 모듈 업체이자 애플의 협력사 라르간 정밀의 6월 영업액도 38억6천만 대만달러(1천544억원)에 달하면서 지난달보다 2.7%, 지난해보다 7.35% 상승했다. 라르간은 올 2분기 113억 대만달러(4천520억원)로 마감했다.

이에 힘입어 대만 6월 수출도 258억3천만 달러로 13%나 증가해 9개월 연속 성장을 기록했다. 대만 상반기의 총수출액은 1477억5천만 달러다.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파인애플이 자살? 타살?⋯일본인 올린 파인애플 판매 사진 화제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 문화가 일본 문화, 풍습이 매우 비슷하다고들 하지만 대만 파인애플 판매가격이 적힌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이 일본인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대만 자유시보가 4일 전했다.

대만 대륙위, "홍콩국가보안법은 전세계인에게 내린 율령"⋯1일 위반자 300여 명 체포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의 중국 담당부처 대륙위원회가 1일 '대만홍콩서비스교류판공실'을 열고 정식 운영에 들어간 가운데 천밍퉁(陳明通) 대륙위원회 주임은 6장 66조로 이루어진 홍콩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이 전세계인에게 해당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신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