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핫도그가 고작 260원?

260원짜리 핫도그 [대만 둥썬신문 캡처]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7 대만달러 (260원) 핫도그가 대만에서 판매되고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대만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았다고 대만 둥썬신문이 13일 보도했다.

타이중(台中)에 사는 한 대만 네티즌은 길에서 핫도그를 판매하는 노부부의 사진을 인터넷에 올렸다.

그는 "핫도그 한 개에 고작 7대만달러"라며 핫도그와 함께 팔고 있는 계란도 저렴하다고 소개했다.

많은 대만 네티즌들은 노부부에 대해 "불심(佛心)이 담긴 가격이다!", "남부에서는 10 대만달러인데 더 싸네", "요즘 20 대만달러인데", "팔면 남긴 하는 거?", "난 40 대만달러에 파는 것도 봤다"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난데 없는 핫도그 토론이 벌어졌고 이곳에 대한 위치도 함께 공개되며 빨리 팔아주자는 의견도 나왔다.

그러면서 불심을 가진 노부부는 타이중시 난구(南區) 중산병원 중싱(中興) 분원 옆에 평일 오후 3~4시에 판매를 시작한다는 사실도 공개됐다.

최근 인기 뉴스

대만인이 좋아하는 밀크티 TOP 5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류정엽(柳大叔)]

대만인들이 요즘 좋아하는 밀크티(나이차)는 뭐가 있을까? 대만 편의점이나 마트에 가면 다양한 밀크티가 있다. <대만은 지금>은 무엇을 골라할지 모르는 이들을 위해 5종류를 뽑아 정리했다.

베이터우서 관두(關渡)꽃축제! 대만인들이 사진 찍는다는 그곳!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많은 대만 친구들이 이곳에서 사진을 찍어 인스타그램등 SNS에 올리고 있다. 



2017 관두꽃축제(關渡花海節)는 타이베이 베이터우(北投)에서 8월부터 열렸다.

내년 2월 28일까지 열리는 꽃축제는 백일초, 코스모스, 해바라기 등의 꽃을 감상할 수 있다. 

겨울에 이곳을 방문해 인생샷 한 장 남기는 것도 좋을 듯 싶다. 

A post shared by Chao.H (@chaaaaao) on Nov 14, 2017 at 3:13am PST


A post shared by 李瑜ドりー 🌸 Dory多莉𐂂 (@_dory1029yu_) on Nov 14, 2017 at 6:24am PST


A post shared by Six (@deepsix666) on Nov 14, 2017 at 1:01am PST


A post shared by 蕭幃軒 (@dino_hsiao) on Nov 13, 2017 at 1:05am P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