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대만, 아이폰X 선주문판매 1차 대상국에 포함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미국 애플이 공개한 아이폰X(iPhone X)의 사전주문판매 대상국에 대만이 첫 번째 그룹에 포함됐다.



대만 중앙통신 등은 애플이 오는 10월 27일 오후 3시부터 실시하는 선주문 대상 55개국에 대만이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5.8인치 아이폰X는 5.8인치 OLED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충전시 플러그를 꼽을 필요 없이 충전패드에 올려놓으면 된다.

애플이 지속적으로 채택해온 지문인식시스템인 애플 터치 아이디 대신 3D얼굴인식시스템인 페이스 아이디를 최초로 탑재했다. 얼굴로 휴대폰 잠금을 해제한다.

방수 및 방진도 된다.

후방카메라는 2천 메가픽셀의 듀얼 렌즈를 장착했고 전면에는 700메가 카메라에 얼굴 인식 기능을 비롯해 이미지 안정화 및 이미지 노출 조정이 자동으로 이루어진다.

아이폰 X의 대만 가격은 64GB가 3만5천900 대만달러, 256GB가 4만1천500 대만달러에 책정됐다. 64GB버전의 경우 아이폰 10년 가장 비싼 모델이 됐다.

아울러  4.7인치 아이폰8, 5.5인치 아이폰8 플러스도 대만에서 9월 15일부터 선주문이 가능하다.

아이폰8의 64GB와 256GB는 각각 2만5천500 대만달러와 3만900 대만달러에, 아이폰8 플러스는 2만8천900 대만달러(64GB)와 3만4천500 대만달러(256GB)에 판매된다.

아이폰X를 발표하는 팀쿡 애플CEO [SFGate 캡처]


이메일로 '대만은 지금'을 구독하세요:

Delivered by FeedBurner

최근 인기 뉴스

미국 청원 사이트에 대만 국가로 인정해 달라는 청원 올라와…독일 법안발의 가능한 서명 5만명 넘어

[대만은 지금 = 전미숙(田美淑)]

미국 백악관의 청원 사이트에 7일 대만을 독립 국가로 인정해 달라는 청원이 올라왔다.

미국 청원사이트 보기(누르면 이동)

대만 자유시보 등에 따르면, 대만을 독립 국가로 인정해 달라는 이번 청원에 13일 정오 12시까지 이미 8만 5천여 명이 서명했다고 밝혔다.

청원 사이트에 11월 6일까지 10만 명을 돌파하면 미국 정부는 12월 7일 이에 대한 답변을 내놓아야 한다.

어우장안(歐江安) 대만 외교부 대변인은 "이미 이 청원을 주시하고 있으며 이번 청원은 미국 국민의 자발적인 활동으로 정부는 이에 존중을 표한다"고 밝혔다.

미국 백악관 청원사이트 'WE the PEOPLE'에 이를 청원한 사람은 'K.W'라는 이름의 청원자이다.

그는 2천 300만 명의 대만 사람은 대만에서 60년간 섬에서 자치권을 가지고 있으며 대만은 다른 아시아 국가들의 모범이 되고 있다고 설명하면서 1996년 총통 선거 이후 독재정권에서 민주제로 바뀌면서 유혈 충동은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대만은 재난시 인조주의로 원조와 구조대원을 파견하고 태평야지역의 전략적인 파트너이자 중국을 저지하기 위한 중요한 동맹국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그는 지금이 대만을 유엔에 가입시킬 좋은 시기이며 다른 나라들에 앞서 미국이 대만을 국가로 먼저 인정해야 가능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5월 31일 독일에서도 독일과 대만의 외교적 관계를 인정해달라는 법안발의서(95643)가 제출돼 9월 11일부터 10월 10일까지 5만 5천 9백여 명이 서명했다.


독일 청원사이트 보기(누르면 이동)

이 또한 독일 국민이 제안한 것으로 5만 명이 넘으면 국회 발의가 가능하다.

셰즈웨이(謝志偉) 주독일 대만 대표는 이것이 독일 사회를 반영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셰 주독일 대만 대표는 또한 하이코 마스(Heiko Maas) 독일 외무장관이 지난 1월 독일은 무력으로 대만을 위협하는 것을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중국에 답했음을 언급하며 독일 국회는 …

[대만인 기고] 허우통 고양이 마을(猴硐貓村) 아트축제

편집자 주: 이 글은 대만인이 기고하였습니다. 這文章是臺灣人投稿的。 (投稿:nowformosa8282@gmail.com) 


[대만인 진미광(陳薇光) 기고]

대만 국경일인 10월 10일부터 10월 20일까지 허우통 고양이 마을(猴硐貓村)에서 고양이 아트 축제가 열린다.

최신 소식